뉴욕 : 파리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꼬리뉴스 l 뉴욕필진 l 미국필진 l 한국필진 l 세계필진 l 전문필진 l 사진필진 l 열린기자 l Kor-Eng    
 
꼬리뉴스
·꼬리뉴스 (8842)
·뉴스로 창(窓) (273)
실시간 댓글
꼬리뉴스
육하원칙(六何原則)?역(逆)피라미드 형식의 스트레이트 뉴스? 정형화, 제도화된 뉴스만 뉴스가 아니다. 뉴스뒤의 뉴스, 뉴스속의 뉴스를 읽자. 뉴스로에선 "꼬리뉴스"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일선에서 취재한 기자들이 전하는 생생한 뒷 이야기, 기감 없는 에피소드, 촌철살인의 한마디까지, 뉴스로 독자들은 정규뉴스 바로 뒤에 물리는 꼬리뉴스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더 이상 틀에 박힌 뉴스는 거부합니다. 오직 뉴스로만이 가능한 꼬리뉴스에서 뉴스의 새로운 멋과 맛을 느끼십시오.

총 게시물 8,842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뉴욕서 기독교 불교 원불교 성탄예배 눈길

2019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
글쓴이 : 로창현 날짜 : 2019-12-01 (일) 22:32:45

맨하탄 작은자공동체교회 9년째 종교화합

 

Newsroh=로창현기자 newsroh@gmail.com

      


 

bf1e7246cf5e964b120b08c23abc5bd7_20181228160931_lvahguxa.jpg

 

 

뉴욕 맨하탄에서 기독교와 불교 원불교 성직자와 신자들이 함께 하는 이웃종교와 함께 하는 성탄 예배가 올해로 9년째 계속돼 관심을 모은다.

 

오는 15() 오후 5시에 맨하탄 작은자공동체교회에서 열리는 성탄 예배는 뉴욕 한인사회에서 종교를 초월한 화합과 포용의 상징(象徵)으로 여겨지고 있다.

 

이웃종교와 함께 하는 성탄 예배가 시작된 것은 9년 전인 2011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작은자공동체교회의 김동균 목사를 비롯, 개신교와 천주교, 불교, 원불교 등 4대종단 성직자들이 한인사회 내에 보이지 않게 존재하는 종교들 사이의 갈등과 무관심을 조금이라도 줄이고자 하는 바램에서 태동(胎動)했다.

 

김동균 목사는 개신교 내에 팽배한 이웃종교에 대한 배타적 태도와 독선적 관점이 아닌 존중과 공존의 자세와 관점으로 바꿀 수 있는 조그만 길이라도 내고자 하는 염원으로,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를 시작했는데 벌써 2019년 성탄절을 맞이하고 있다고 감회어린 소회(所懷)를 털어놓았다.

그는 그동안 이웃종교와 함께하는 성탄예배취지를 공유하시는 스님들(불교) 교무님들(원불교), 신부님과 수녀님(천주교)과 함께 해 오면서 서로의 신앙과 수행에 대한 진심한 존중, 서로의 가르침과 깨달음에 관한 깊은 대화, 우정 어린 만남이 준 풍요와 행복은 매우 크고 감사했다고 털어놓았다.

 

김동균 목사는 여전히 우리들의 취지가 많은 종교인들에게 확산되어 있진 않지만, 어두운 곳에 촛불 하나라도 밝히고자 하는 마음과 언젠가 촛불이 무리를 이루고 모두에게 환한 새 날이 열려 종교간 갈등이 먼 옛날 얘기가 될 것이라는 믿음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각자에게 신앙의 대상, 전통, 수행방식, 고유한 진리가 있지만, 구도, 구원, 구세의 길 위에서 많은 종교인들이 서로 배우고 도우며 세상을 함께 아름답게 만들어 갈 날이 현실화 되리라는 희망을 갖는다고 덧붙였다.

 

김동균 목사는 이러한 믿음과 희망으로 열리는 성탄예배에 이웃종교인들과 함께 서로의 풍요와 행복을 나눠 주시면 감사하겠다면서 새로이 태어난 모든 생명의 사랑과 평화가 우리 가운데 가득하기를기원했다.

 

 

 

bf1e7246cf5e964b120b08c23abc5bd7_20181228160928_snoyjadj.jpg

이상 사진 지난해 성탄예배 모습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뉴욕서 종교화합캠프 (2019.8.12.)

6회 이웃종교 연합수련회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114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뉴스로를말한다 l 뉴스로 주인되기 l뉴스로회원약관  l광고문의 기사제보 : newsroh@gmail.com l발행인 : 洪性仁 l편집인 : 盧昌賢 l청소년보호책임자 : 閔丙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0133(2010.08.31.) l창간일 : 2010.06.05. l한국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산두로 210 / 미국 : 75 Quaker Ave. Cornwall NY 12518 USA
뉴스로 세상의 창을 연다! 칼럼을 읽으면 뉴스가 보인다!
Copyright(c) 2010 www.newsroh.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