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 파리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꼬리뉴스 l 뉴욕필진 l 미국필진 l 한국필진 l 세계필진 l 전문필진 l 사진필진 l 열린기자 l Kor-Eng    
 
꼬리뉴스
·꼬리뉴스 (8842)
·뉴스로 창(窓) (273)
실시간 댓글
꼬리뉴스
육하원칙(六何原則)?역(逆)피라미드 형식의 스트레이트 뉴스? 정형화, 제도화된 뉴스만 뉴스가 아니다. 뉴스뒤의 뉴스, 뉴스속의 뉴스를 읽자. 뉴스로에선 "꼬리뉴스"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일선에서 취재한 기자들이 전하는 생생한 뒷 이야기, 기감 없는 에피소드, 촌철살인의 한마디까지, 뉴스로 독자들은 정규뉴스 바로 뒤에 물리는 꼬리뉴스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더 이상 틀에 박힌 뉴스는 거부합니다. 오직 뉴스로만이 가능한 꼬리뉴스에서 뉴스의 새로운 멋과 맛을 느끼십시오.

총 게시물 8,842건, 최근 0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미주불자들 남북화합의 가교”

뉴욕원각사 로창현대표 방북강연회
글쓴이 : 민병옥 날짜 : 2019-11-27 (수) 13:45:54

'정방산 성불사와 북녘 대중문화' 소개

 

Newsroh=민병옥기자 newsroh@naver.com

 

 

1574988552075.jpg


 

북녘 어디에나 명산고찰(名山古刹)이 있습니다. 미주동포 불자들이 남북화합의 가교(架橋)가 되길 바랍니다.”

 

미동부에서 가장 오래된 한국 사찰 뉴욕원각사에서 24통일기러기로창현 뉴스로 대표기자의 방북강연회가 열렸다. 이번 강연은 최근 3차와 4차 방북을 마친 로창현 대표의 첫 번째 미주 강연이자 지난해 11월 첫 방북이후 미주와 한국에서 가진 31번째 강연이다.



1574988556791.jpg


1574829273795.jpg

 

이날 강연에서 로창현 대표는 정방산 성불사와 북녁의 대중문화를 타이틀로 황해북도의 대표적인 사찰 정방사를 탐방한 소식과 함께 북녘 주민들의 문화생활을 조명하는 시간을 가졌다.

 

성불사는 신라 말기 도선대사가 창건(創建)하고 1374(공민왕 23)에 나옹화상이 중창(重創)하였으며, 25개의 말사를 둔 본산으로 1000여명의 스님이 수행 정진하던 북녘의 대표적인 고찰이다.

 

특히 오백 나한을 모신 응진전은 고려시대 목조건물로 남북한 통들어 가장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문화재다. 또한 극락전과 청풍루, 명부전, 운하당, 산신각과 5층석탑은 그림같은 정방산과 어울려 깊은 수림속의 은은한 풍치(風致)를 자랑하고 있다.


20190921_102521.jpg

20190921_101856.jpg


 

로창현 대표는 이날 동영상과 사진들을 가곡 성불사의 밤’(이은상작사 홍난파작곡)를 배경으로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로대표는 “1930년대 만들어진 성불사의 밤은 북녘에서도 잘 알려진 노래로 북측 안내원도 가사를 읊조리며 노래속에 나오는 풍경이 바로 여기 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로창현 대표는 북녘엔 과거 500개도 넘는 사찰이 있었지만 안타깝게도 한국 전쟁중에 80%가 파괴되었다. 전후 대대적인 복구작업을 통해 현재 67개 사찰이 옛 모습을 갖추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뉴욕원각사 주지스님의 은사이신 법타 큰스님이 80년대부터 북녘 불교와의 교류를 선도적으로 하였는데 평양 광법사 주지스님이 법타 스님의 안부를 묻기도 했다고 전했다.


DSC_0635.JPG

평양 광법사에서

 


1574828153081.jpg

 

이어 북녘에 명산고찰이 많은 만큼 불교는 전통과 정서적 공감대가 크고 민족 화합의 좋은 매개체가 될 수 있다. 원각사를 비롯한 미주 불자들이 교류에 관심을 가지면 좋겠다는 뜻을 피력했다.

 

로창현 대표는 향후 미국 정부가 시민들의 북한여행을 허가하면 희망하는 불자들과 함께 북녘의 사찰과 문화유산을 둘러보는 여행단을 계획하고 있다고 말해 관심을 끌었다.

 

이날 특강에선 황해북도의 대표적인 도시 사리원의 가장 최근 모습을 공개했다. 로창현 대표는 사리원은 성불사에서 약 8km 떨어진 곳으로 교통의 요충지로 주목받고 있다. 성불사 참배를 마치고 차로 시내를 한바퀴 돌았는데 도시 미관이 산뜻하고 현대적으로 개건한 건물들도 눈에 띄었다고 말했다.


DSC_0454.jpg

DSC_0456.jpg

 

이와 함께 평양 최초의 교회인 칠공교회와 유일한 천주교회 장충성당 미사에 참여한 소식을 사진과 동영상으로 생생하게 전달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77391558_2606550856099391_8680876345489620992_n.jpg

 

1574828162907.jpg

 


지난 9월 개최된 평양국제영화제와 평양국제상품박람회의 뜨거운 열기와 평양시민들의 흥미로운 극장문화, 경비행기를 타고 평양 상공을 나는 체험, 평양서 열린 남북월드컵경기 비화 등을 공개해 청중들의 흥미를 자아냈다.

 

로창현 대표는 지난 9월과 10월 잇따라 방북하는 등 한국의 현역 기자로는 유일하게 지난 1년간 4차례나 북녘 땅을 방문, 2만장에 달하는 사진과 동영상을 촬영하였고 현재 미주와 한국을 오가며 북녘 바로알기 강연활동을 하고 있다.

 

 

 

1574828160068.jpg

 

 

글로벌웹진 NEWSROH www.newsroh.com

 

 

<꼬리뉴스>

 

춘향의 고장 남원시 남북교류 앞장!” (2019.11.11.)

로창현대표 남원시청 방북강연회

 

http://newsroh.com/bbs/board.php?bo_table=m0604&wr_id=9376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뉴스로를말한다 l 뉴스로 주인되기 l뉴스로회원약관  l광고문의 기사제보 : newsroh@gmail.com l발행인 : 洪性仁 l편집인 : 盧昌賢 l청소년보호책임자 : 閔丙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0133(2010.08.31.) l창간일 : 2010.06.05. l한국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산두로 210 / 미국 : 75 Quaker Ave. Cornwall NY 12518 USA
뉴스로 세상의 창을 연다! 칼럼을 읽으면 뉴스가 보인다!
Copyright(c) 2010 www.newsroh.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