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 파리 : 서울 :   시작페이지로 설정 즐겨찾기 추가하기
 
 
 
꼬리뉴스 l 뉴욕필진 l 미국필진 l 한국필진 l 세계필진 l 전문필진 l 사진필진 l 열린기자 l Kor-Eng    
 
꼬리뉴스
·꼬리뉴스 (8251)
·뉴스로 창(窓) (273)
실시간 댓글
꼬리뉴스
육하원칙(六何原則)?역(逆)피라미드 형식의 스트레이트 뉴스? 정형화, 제도화된 뉴스만 뉴스가 아니다. 뉴스뒤의 뉴스, 뉴스속의 뉴스를 읽자. 뉴스로에선 "꼬리뉴스"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일선에서 취재한 기자들이 전하는 생생한 뒷 이야기, 기감 없는 에피소드, 촌철살인의 한마디까지, 뉴스로 독자들은 정규뉴스 바로 뒤에 물리는 꼬리뉴스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더 이상 틀에 박힌 뉴스는 거부합니다. 오직 뉴스로만이 가능한 꼬리뉴스에서 뉴스의 새로운 멋과 맛을 느끼십시오.

총 게시물 8,251건, 최근 4 건 안내 글쓰기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日배우 ‘위안부소녀상’ 제작 뉴욕서 제막식

위안부뮤지컬 ‘컴포트우먼’ 공연기념 맨해튼 공개
글쓴이 : 노창현 날짜 : 2015-07-29 (수) 13:39:22


itxhDhTIRrgyAzKyfXK80n7WfvvsaND_fXLEvrYosyU.jpg

 

일본 배우가 제작한 '위안부 소녀상'이 뉴욕 맨해튼에서 깜짝 공개된다.

 

한국 창작뮤지컬로는 사상 처음 오프브로드웨이에서 공연되는 위안부 뮤지컬 '컴포트 우먼(연출 김현준)'이 또 하나의 신기원(新紀元)을 이루게 됐다.

 

오는 31일부터 오프브로드웨이 최대 극장인 세인트 클레멘츠 씨어터에서 총 18회의 정규 공연을 앞둔 '컴포트 우먼' 제작사는 공연 당일 극장 앞에서 '위안부 소녀상' 제막식(除幕式)을 갖는다고 밝혔다.

 

위안부 소녀상은 국내에선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 앞에 처음 세워진 것을 비롯, 창원 군산 청주 남해 부산 전주 등 10여 곳에 세워졌거나 진행되고 있다. 해외에선 미국 캘리포니아 글렌데일(2013)과 미시건 사우스필드(2014)에 차례로 건립됐고, 시카고에서 3호가 추진되고 있다.

 

 

L-mVhx787IK6hh4bfdwYnpXlfsvCYEzGWqwEBcM7Xtc.jpg

 

컴포트 우먼의 위안부 소녀상은 몇 가지 면에서 특기할만하다. 우선 조각가가 일본계 배우 에드워드 이케구치(48)라는 사실이다. 위안부 소녀상을 외국인이 만드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위안부 소녀상은 기존의 조각 형태가 아니라 컴퓨터 3D로 디자인한 후 특수재질(폴리아미드)로 만들어졌다. 소녀상이 뉴욕의 중심 맨해튼에서 제막식을 갖는 것도 처음이지만 이동이 가능한 형태로 제작된다는 것도 눈길을 끈다. 동상 크기는 지지대를 포함해 6피트(182cm) 정도이다.

 

뮤지컬 컴포트 우먼의 김현준 연출가는 "위안부 소녀상은 31일부터 공연이 끝날 때까지 맨해튼 469애버뉴 세인트 클레멘츠 극장 앞 인도(人道)에 세워지며, 다른 극장에서 공연할 때마다 해당 지역에 전시를 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FB_IMG_1437531561907.jpg

 

그는 "컴포트 우먼 공연이 확정된 후 공연의 취지를 살리기 위해 극장 앞에 동상을 놓고 싶었다. 극장주에게 미리 양해를 구해 조각상을 놓는 것을 허락 받은후 여러 조각가와 접촉을 하던 중 미술을 좋아하는 에드워드에게 아는 조각가가 없냐고 묻자 본인이 3D 조각을 할 수 있다고 해서 진행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케구치는 "평소 위안부피해 할머니를 소재로 한 그림을 그리는 등 미술작업에 많은 관심을 갖고 있었다. 이번 기회에 조각상을 만들게 되어 영광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복동할머니와함께.jpg

 

그는 지난 1일 워싱턴DC 일본대사관 앞에서 김복동할머니가 참여한 미주 첫 수요시위가 열렸을 때 김현준 연출가와 두명의 여배우와 함께 참석하는 등 위안부 이슈에 누구보다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에드워드 이케구치는 미국서 태어난 일본계 2세로 컬럼비아대 약학박사 출신의 특별한 이력(履歷)을 가진 주인공이다. 뮤지컬 배우의 꿈을 갖고 있던 그는 뉴욕필름 아카데미와 보스턴의 버클리 음대, 뉴욕시 보컬 스튜디오에서 꾸준히 연기와 음악을 공부했다. 지난해 컴포트 우먼 오디션에서 치열한 경쟁을 뚫고 캐스팅 됐다.

 

 

zu4LaZKTnri3UYArpSQLZ5x39hpjYTX-8DlOz4-cHm4.jpg

 

컴포트 우먼에서 위안부 모집책인 '고미노' 역을 맡은 그는 연륜에서 우러나오는 원숙한 연기와 뛰어난 노래 실력으로 제작진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에드워드 이케구치를 비롯한 일본계 배우 7명 등 뉴욕서 활약하는 11개국 53명의 배우와 30여명의 스탭이 힘을 합친 컴포트 우먼은 지난 3월 브로드웨이 최고의 디너쇼 극장에서 두 차례 하이라이트 공연이 만석을 이뤄 화제를 모았다.

 

 

FB_IMG_1437531563859.jpg

 

정규 공연도 이미 개막일 좌석이 매진(邁進)되는 등 입소문속에 흥행 돌풍이 기대되고 있다. 공연 정보는 홈페이지(www.comfortwomenmusica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뉴욕=노창현기자 newsroh@gmail.com

 

 

IMG_20150721_232405.jpg

 

<꼬리뉴스>

 

'Comfort Women' Synopsis

 

Set in 1941, Comfort Women takes us to Seoul, Korea, where we meet Goeun, a young woman whose brother is attempting to revolt against the Imperial Japanese Army. Goeun meets a man who promises her a good paying job at a factory in Tokyo. Feeling like she has no other options to support her family, she chooses to leave her home and take the job. Unfortunately Goeun soon realizes that this is not the dream opportunity that she has been promised. She is held hostage, transported to Indonesia, and is forced to become a Japanese Imperial Army sexual slave. We follow Goeun through this life-altering experience as she befriends fellow slaves (Comfort Women) and they plan their impossible escape.

 

www.comfortwomenmusical.com

 

 


장진호 2015-07-30 (목) 05:45:18
기사 읽고서 티켓링크를 가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개막일 공연을 눌렀는데 운좋게도 마지막 한장이 남아있어서 샀습니다.
그날 뵐수있는 반가운 얼굴들이 꽤 있겠죠? ㅎㅎ
댓글주소
hi
이전글  다음글  목록 글쓰기


뉴스로를말한다 l 뉴스로 주인되기 l뉴스로회원약관  l광고문의 기사제보 : newsroh@gmail.com l발행인 : 洪性仁 l편집인 : 盧昌賢 l청소년보호책임자 : 閔丙玉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기아50133(2010.08.31.) l창간일 : 2010.06.05. l한국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산두로 210 / 미국 : 75 Quaker Ave. Cornwall NY 12518 USA
뉴스로 세상의 창을 연다! 칼럼을 읽으면 뉴스가 보인다!
Copyright(c) 2010 www.newsroh.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