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의 무료신문함 Street corner Newspaper box
by Grinchy | 11.07.19 04:49

 


뉴욕의 모든 블럭마다 빠짐없이 보이는게 있다.

무료로 제공되는 신문함으로 지역마다 (특성에 따라) 다른 신문들이 있다.


어느날 내 시선을 잡아 끈 노란색 바탕의 ‘게이 시티(Gay City)’.


보통때 같으면 그냥 지나쳤던 것들이지만 무료신문함들을 통해 뉴욕의 다양한 종류의 사람들만큼이나 서로 다른 목소리들을 내고 있음에 대해 곰곰이 생각해 보게 되었다.


최근에 뉴욕에서는 동성간의 결혼을 승인하였다. 다음주부터 발효를 앞두고 있다. 어떤 이 에게는 이 법안이 거슬릴지 모르지만 오랫동안 차별받은 이들에겐 평등권을 찾는 자유가 될 것이다.


혹시 신문이 있나해서 들여다봤다. 그러나 안은 텅 비어 있었다.....


-뉴욕 그리니치 빌리지에서




Street corner Newspaper box

                                           

Nearly every block in New York City has one thing in common.

The thing in common are the street corner newspaper boxes.


I have noticed the different neighborhoods have different types of boxes.


The other day a yellow newspaper box caught my eye with the title "Gay City".

Usually I pass by these boxes without looking carefully, but this time I was curious and it made me think about this city's diversity and how there are many different types of people who are all seeking to have a voice.


Recently, the New York legislature passed a law giving the right for gays to marry. Next week Gay Marriage will become legal. This probably bothers some people but it is one may freedom of equality can be given to those people who for a long time have been discriminated.


I looked inside the box to see if there were any newspapers, but the box was empty...



-Greenwich Village, NYC

뉴스로 PC버전 로그인